HOME > 열린마당 > 언론보도
홈페이지 http://kfra.biz
ㆍ조회: 80    
은평구, RFID기반 음식물쓰레기 2015년 대비 35% 감소
안종원 기자  |  leot9@naver.com

(서울=국제뉴스) 안종원 기자 = 은평구는 "지난 2015년부터 '공동주택 RFID기반 음식물쓰레기 세대별종량제 보급사업'을 추진한 결과, 배출량이 약 35% 감소했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사업은 응암동 3차 백련산힐스테이트 아파트, 갈현동 현대1차아파트 등 총 13개 아파트 단지 4412세대에 FRID기반 음식물 쓰레기 세대별종량제를 도입했다.

구는 올해 5개 아파트 40대 설치를 포함해 현재까지 총 38개 아파트(1만4314세대)에 RFID 개별종량제 기기 229대를 설치·운영하고 있다.


RFID(radio frequency identification, 무선인식)기반 종량제는 음식물쓰레기 배출기기에 결제카드를 접촉하고 쓰레기를 버리면 계량장비 내의 전자저울을 이용 음식물쓰레기 배출량을 자동 계량해 배출자 부담원칙에 따라 버린 만큼 수수료를 납부하는 방식이다.

기존에 배출량에 관계없이 수수료가 균등 부과돼 소량배출세대의 불만이 있었으나 RFID기반 종량제 도입으로 합리적인 비용 청구가 가능하게 됐으며 미관 및 환경개선, 악취감소 등 긍정적인 효과를 거두었다.

구 관계자는 "음식물 쓰레기를 줄이고 쾌적한 구를 조성하는데 구민들의 관심과 실천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안종원 기자
출처: http://www.gukje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044708